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곱게 키운 여동…

색계

나쁜 상사와 이…

금단

떡, 떡, 떡

금나루

성녀시험

상세은

하트 크러시

최수현

굶주린 짐승처럼…

식스

머스트, 짐승의 …

바람바라기

교합의 밤

조은조

위험한 대공

이기옥

푸른 수염의 아내 1/2
이미강
피우리 / 11.09.23
쿨 가이(Cool Guy)
이정숙(릴케)
피우리 / 11.01.03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로맨스

"은지유" 키워드로 검색한 결과 (1-6 / 총 6건) 검색
아내가 돌아온다면 1/2

은지유 지음 마롱 펴냄 2022-03-14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800원
  • 전자책 판매가
    : 3,800원    38P 적립
집에 들어오니 아직 서연이 들어오지 않았다. 이런 적이 없었는데……. 전화를 걸어 봤지만 전원이 꺼져 있다는 기계음만 들려왔다. “지서연…….” 묘한 기분에 안방으로 들어간 지훈은 눈을 찡그렸다. 침대 옆 협탁 위에 낯선 메모지가 눈에 띄었다. 미안해요. 더는 힘들 것 같아요. 다시 이곳에 오는 일은 없을 거예요. 정갈하게 적힌 문구…
아내가 돌아온다면 2/2

은지유 지음 마롱 펴냄 2022-03-14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800원
  • 전자책 판매가
    : 3,800원    38P 적립
집에 들어오니 아직 서연이 들어오지 않았다. 이런 적이 없었는데……. 전화를 걸어 봤지만 전원이 꺼져 있다는 기계음만 들려왔다. “지서연…….” 묘한 기분에 안방으로 들어간 지훈은 눈을 찡그렸다. 침대 옆 협탁 위에 낯선 메모지가 눈에 띄었다. 미안해요. 더는 힘들 것 같아요. 다시 이곳에 오는 일은 없을 거예요. 정갈하게 적힌 문구…
한 달만 해요 1/2

은지유 지음 도서출판 쉼표 펴냄 2021-11-05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2,500원
  • 전자책 판매가
    : 2,500원    25P 적립
우연히 마주친 상사와 와인을 마신 날, 낯익은 여자와 호텔로 들어가던 전 남자친구 이영준 대리와 눈이 딱 마주쳤다. “김 과장님, 저 이 대리한테 복수하고 싶어요.” 그녀의 정신은 지금 분명 말짱했다. 그러나 김 과장님만은 제가 술김에 하는 말이라고 여겨주기를 바랐다. 영준이 네 놈도 배신감 좀 느껴보라고. 그래서 저처럼 마음이 좀 갈기갈기…
한 달만 해요 2/2

은지유 지음 도서출판 쉼표 펴냄 2021-11-05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2,500원
  • 전자책 판매가
    : 2,500원    25P 적립
우연히 마주친 상사와 와인을 마신 날, 낯익은 여자와 호텔로 들어가던 전 남자친구 이영준 대리와 눈이 딱 마주쳤다. “김 과장님, 저 이 대리한테 복수하고 싶어요.” 그녀의 정신은 지금 분명 말짱했다. 그러나 김 과장님만은 제가 술김에 하는 말이라고 여겨주기를 바랐다. 영준이 네 놈도 배신감 좀 느껴보라고. 그래서 저처럼 마음이 좀 갈기갈기…
옆집 남자 길들이기 1/2

은지유 지음 로제토 펴냄 2021-03-09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입술 좀 빌릴게요.” 시원이 알에이치그룹 창립기념 디너파티장 한쪽 후미진 구석으로 고운을 몰아세웠다. 두 사람은 누군가의 시선을 의식하며 서로를 바라보았다. 순간, 그녀의 눈동자가 미세하게 흔들렸다. “시작부터 틀어지고 싶어요?” “아니요. 결코. 절대 아니죠.” 어떻게 여기까지 왔는데, 피라미 한 마리에 일을 그르칠 수는 없…
옆집 남자 길들이기 2/2

은지유 지음 로제토 펴냄 2021-03-09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입술 좀 빌릴게요.” 시원이 알에이치그룹 창립기념 디너파티장 한쪽 후미진 구석으로 고운을 몰아세웠다. 두 사람은 누군가의 시선을 의식하며 서로를 바라보았다. 순간, 그녀의 눈동자가 미세하게 흔들렸다. “시작부터 틀어지고 싶어요?” “아니요. 결코. 절대 아니죠.” 어떻게 여기까지 왔는데, 피라미 한 마리에 일을 그르칠 수는 없…