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어쩌다 그날 밤…

다온향

뜨거운 타인

은여경(Tee…

아프게 조여 오…

령후

떡 하나 주면 잡…

사슴묘묘

너를 안은 후에

문희

짙은

조서하

애지중지 (외전…

바넬라

당신의 꽃이 되…

민희서

도발 집착 상사

계바비

계약남편
설규연
피우리 / 11.09.02
준(JUN)
김다인
피우리 / 11.02.09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로맨스

"슈가노블" 키워드로 검색한 결과 (1-10 / 총 53건) 검색
당신에게 딱 맞는 구두

쿠루 히나타 지음 슈가 노블 펴냄 2019-04-11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구, 구두……. 구두를 잃어버렸어요!” 마른 우물에서 이동하기 직전, 순간적으로 상의 주머니에 넣었던 작은 구두가 두 짝 다 사라졌다. 어쩌면 넘어졌을 때 주머니에서 떨어진 걸지도 몰랐다. 펄이 당황하자 멀리 머리 위에서 크흠 하는 헛기침이 하나 내려왔다. “잃어버린 구두라면―― 혹시 이걸 말하나?” “네? ――앗.” 새카만 망토 앞을 벌리…
가면 부부×밀월 19세미만 구독불가

마야마 키요하 지음 슈가 노블 펴냄 2019-04-10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하객들은 아직 연회의 열기에 취해 있었다. 그들을 상대하던 발레리오 곁으로 엘리세오가 다가와 귀띔했다. “형님, 뒷일은 제게 맡기세요. 경비도 문제없습니다.” “그래, 고맙다.” “아무리 사랑이 없는 정략결혼이라도 한밤중까지 신부를 버려두는 건 안 좋죠. 의심받을지도 모릅니다.” 동생의 농담에 쓴웃음을 지은 발레리오는 신부에게 향했다. 5년…
결벽왕자와 계약 결혼 19세미만 구독불가

하시마 나노하 지음 슈가 노블 펴냄 2019-04-09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방에서 옷을 벗고 하는 사이에 욕조에 물을 다 받았다는 안내음이 들렸다. 설마 레이치와 느닷없이 이런 관계가 될 줄은 몰랐기에 평소 입는 속옷밖에 없다. “이제 와서 허둥대도 어쩔 수 없어. 최대한 예쁜 속옷을 골라야지.” 각오는 되어 있다. 유메카는 옷을 갈아입고 방에서 나왔다. 거실에서 기다리던 레이치는 유메카가 오자마자 손을 잡고 욕실 앞 …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나는 이 사람을 살리고 싶었어…… 아니, 지금도 그러고 싶어.’ 지금 생각해 보면 바보 같은 짓을 했던 것 같다. 고작 라이트노벨의 캐릭터를 죽이고 싶지 않다며 매일 밤 뜨거운 토론을 펼치다니. 그런데 지금, 눈앞에서 당사자가 란주에게 미소를 짓고 있다. 머리가 어지러웠다. “괜찮아? 몸이 안 좋아? 어제 머리는 부딪치지 않았는데.” “응……. …
리세아네 왕녀와 망국의 시녀

나츠 지음 슈가 노블 펴냄 2019-03-14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그대가 패트리시아 왕녀인가.” 국왕으로 추정되는 남성이 말을 걸자 패트리시아는 황급히 한쪽 무릎을 꿇었다. 직접 말을 걸 줄은 생각지도 못했기에 내심 몹시 동요했다. 필립 왕은 깊숙이 머리를 숙인 패트리시아 앞까지 다가오더니 깊이 있는 목소리로 말했다. “참으로 무시무시한 일을 겪었을 테지. 이번 전쟁은 참으로 유감이구나. 라돌프 황자가 살…
너에게 한눈에 반하다 19세미만 구독불가

이노우에 미쥬 지음 슈가 노블 펴냄 2019-03-12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제복을 입고 모자를 약간 깊숙이 쓴 그는 스즈가 잘 아는 사람이었다. 괌에서 단 하루를 함께 보냈던 남자. 스즈가 눈을 깜박이자 그 또한 놀란 표정을 지었다. 그는 미소를 띤 채 스즈가 있는 쪽으로 걸어왔다. 설마 여기서 다시 만날 줄은 생각지도 못했다. “니타바루 기장님, 두고 가지 마세요.” “하지만 모리, 네 뒤에서 여자들이 기다리고 있었잖아.…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미치루! 그렇게 과음하지 말라고…….” “그치만 취하면 오빠가 업어서 방에 데려다주는걸~” 테이블에 엎드린 채 히죽 웃으며, 난 카인로트 씨에게 말했다. 맞은편에서는 똑같이 엎드린 마키가 ‘우히히, 선배 솜씨 좀 보죠!’라며 괴상하게 웃고 있다. “무슨, 어, 업어 주길 바랐던 거야?!” 그 냉철하다는 기사가 내 몇 마디에 멋지게 동요했다. “…
향락왕과 기사 공주님 19세미만 구독불가

니시노 하나 지음 슈가 노블 펴냄 2019-03-07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그날 밤, 마리엘이 목욕을 끝낸 뒤 욕실에서 나와 보니 꽃향기를 뿌린 자리옷이 준비되어 있었다. ‘다들 알고 있나 봐.’ 처음 이곳에 왔을 때부터 마리엘의 시중을 들어 주던 시녀는 입이 무겁고 착실한 인상을 가진 아가씨였다. 나이는 마리엘보다 많을지도 모르지만, 그렇게 많이 차이가 나지는 않을 것이다. 그녀는 오늘 밤에 일어날 일을 알고 있으면서…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질투하는 건가요?” “……!” “제가 이렇게 다른 여성의 기모노를 벗긴 적이 있다고 생각하셨죠?” “모, 몰라요!” 키누는 두 손으로 얼굴을 가려 요시하라의 시선을 차단했다. 하지만 별 의미 없이 그의 강렬한 시선은 전신으로 느껴졌다. 잠시 좌불안석으로 있었지만 요시하라가 금세 부정해 왔다. “아니에요, 키누.” “네?” 천천히 얼굴에서 …
비밀 키스는 꿀 같은 맛 19세미만 구독불가

시치후쿠 사유리 yos 지음 슈가 노블 펴냄 2019-02-05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오랜만에 방문하는 리오의 방은 6년 전과 전혀 달라지지 않았다. 원래 어른이 되었을 때를 고려해서 만든 방이라 어린 리오에게는 많이 성숙한 디자인이었지만, 지금의 리오가 쓰기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다. 차분한 인상을 주는 다크브라운색 벽지, 부드럽게 밟히는 와인레드색 카펫, 두 사람이 좋아하는 책이 꽂혀 있는 커다란 책장도, 자주 뒹굴뒹굴했던 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