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공복 주의

꽁양

곱게 키운 여동…

색계

그 공작의 사육…

사이코킥

교합의 밤

조은조

너, 왜 이렇게 …

유라떼

내 남자

문희

플러팅(flirting…

박하

위험한 오빠 친…

타라

두 번째 약혼자

금다히

도깨비 신부 1/2
정은숙(땅별)
피우리 / 11.08.15
딥(DEEP)
정은숙(땅별)
피우리 / 11.08.01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로맨스

"빨간호박" 키워드로 검색한 결과 (1-6 / 총 6건) 검색
미스 염라 1/3

빨간호박 지음 알에스미디어 펴냄 2022-04-04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200원
  • 전자책 판매가
    : 3,200원    32P 적립
“염라, 이거 재밌네?” 저승 최초 여성 염라대왕! 성격만 상(上)여자인 윤시영의 엉뚱발랄 저승 통치기! 웹툰 <미스 염라 윤시영>이 웹소설 <미스 염라>로 돌아옵니다. 현생에서 쓸모가 있을까 싶은 직업을 가지게 된 윤시영. 그녀를 보호해야 하는데 자꾸만 빠져드는 저승사자 을산. 웹툰에서 못 다한 이들의 이야기를 웹소설로 즐겨보세요!
미스 염라 2/3

빨간호박 지음 알에스미디어 펴냄 2022-04-04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200원
  • 전자책 판매가
    : 3,200원    32P 적립
“염라, 이거 재밌네?” 저승 최초 여성 염라대왕! 성격만 상(上)여자인 윤시영의 엉뚱발랄 저승 통치기! 웹툰 <미스 염라 윤시영>이 웹소설 <미스 염라>로 돌아옵니다. 현생에서 쓸모가 있을까 싶은 직업을 가지게 된 윤시영. 그녀를 보호해야 하는데 자꾸만 빠져드는 저승사자 을산. 웹툰에서 못 다한 이들의 이야기를 웹소설로 즐겨보세요!
미스 염라 3/3

빨간호박 지음 알에스미디어 펴냄 2022-04-04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200원
  • 전자책 판매가
    : 3,200원    32P 적립
“염라, 이거 재밌네?” 저승 최초 여성 염라대왕! 성격만 상(上)여자인 윤시영의 엉뚱발랄 저승 통치기! 웹툰 <미스 염라 윤시영>이 웹소설 <미스 염라>로 돌아옵니다. 현생에서 쓸모가 있을까 싶은 직업을 가지게 된 윤시영. 그녀를 보호해야 하는데 자꾸만 빠져드는 저승사자 을산. 웹툰에서 못 다한 이들의 이야기를 웹소설로 즐겨보세요!
니가 내게 뭔데 19세미만 구독불가

빨간호박 지음 탐 펴냄 2021-01-29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800원
  • 전자책 판매가
    : 3,800원    38P 적립
지훈의 품으로 파고들던 수연의 눈이 뜨거워졌다. 그런 그녀를 부드럽게 감싸 안은 지훈이 잠긴 목소리로 속삭였다. “이제 와서 후회하는 거예요?” “그럼 바보 같겠죠?” 눈앞이 다시 희미해졌다. 몽롱한 의식 너머로 지훈의 말이 메아리처럼 울렸다. “그쪽이 후회하면 내가 더 바보 같아지겠죠?” 졸음이 몰려들었다. “너무 좋은걸. 후회 같은 거 …
나의 룸메이트

빨간호박 지음 러브스토리 펴냄 2017-12-15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 3,500원    35P 적립
상처만 가득했던 한국을 등지고 새로운 인생을 꿈꾸며 발을 들인 타국. 평범한 하숙집인 줄 알았던 곳은 소위 잘사는 인물들의 집합소이자 이름마저 로열 하우스. 그런데 예약한 방을 빼앗겼다. 지현의 불행은 거기서 끝이 아니었다. 잠깐 머물기 위해 찾은 빈방에서 마주친 방주인이라는 남자는 지현의 재산을 볼모로 말도 안 되는 협박을 하는데……. …
취애 (醉愛)

빨간호박 지음 러브스토리 펴냄 2016-04-19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3,000원
  • 전자책 판매가
    : 3,000원    30P 적립
사랑에 취한 외로운 영혼의 핏빛 사랑. “제 마음은 죽어서도 오직 한 분만을 모십니다.” -윤서 그녀를 사랑하면서 잔혹한 운명에 놓이는 두 사내, 륜과 도하. “내 목숨을 다 바쳐 지켜주겠다 약속했다.” -륜 “목숨을 다 바쳐도 안 되는 건 안 되는 거지.” -도하 「술에 취하듯 사랑에 취한 사람은 그것이 사랑인지, 집착인지, 마음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