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밤의 탐닉 (삽화…

오대리

여전히 파혼 (19…

반해

더 깊이

타라

원하고 탐하다 (…

시라주

목 허리 발끝 (…

조코피아

부도덕한 훈육

지렁띠

백야의 신부

이로운

호랑이 나으리

츄파

약탈의 밤

이로운

NEXT LOVE
해설로(海雪路)
피우리 / 11.12.05
쿨 가이(Cool Guy)
이정숙(릴케)
피우리 / 11.01.03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로맨스

"메이리" 키워드로 검색한 결과 (1-10 / 총 93건) 검색
의붓시아버지의욕정 19세미만 구독불가

메이리 지음 AP북스 펴냄 2015-06-04

9점 / 2건

  • 전자책 정가
    : 700원
  • 전자책 판매가
    : 700원    7P 적립
아…… 아버님, 이…… 이제 그…… 그만, 아~ 간신히 내뱉은 연경의 목소리가 목젖에 잠겨 희미하게 사라졌다. 연경의 둔부가 그의 아랫도리에 떠밀려 타원을 그리며 리드미컬하게 움직였다. "얘, 얘야. 으~ 나…… 날 용서해라." "아…… 아버님." 또 한번의 침묵이 흐르고 있다. 양시아버지 움직임은 그 침묵 속에서도 쉬지 않고 이어졌다. 셔츠를 들추고 들…
발정제먹여친구엄마를 19세미만 구독불가

메이리 지음 AP북스 펴냄 2015-03-16

10점 / 1건

  • 전자책 정가
    : 700원
  • 전자책 판매가
    : 700원    7P 적립
아줌마는 한 손으로는 차창에 드리워진 커튼을 잡고 다른 한손으로는 앞좌석을 잡아 균형을 잡으면서 엉덩이를 들었다. 난 그녀의 엉덩이를 당겨 내 성기에 맞추었다. 그녀는 위치가 잘 맞지 않는지 손으로 아랫도리의 기둥을 잡아 음부 입구에 맞추고는 다시 아까처럼 양쪽 균형을 잡았다. 난 그녀 속으로 진입을 시도했다. 액은 나와 있었지만 나의 과감한 시…
불륜친구엄마능욕하다 19세미만 구독불가

메이리 지음 AP북스 펴냄 2015-03-13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700원
  • 전자책 판매가
    : 700원    7P 적립
아줌마가 다리를 살짝 벌리더니 무릎을 살짝 벌렸다. 엉덩이가 살짝 벌어지면서 스커트가 팽팽하게 퍼졌다. 난 아랫도리를 궁둥이에 댄 채 손바닥으로 아줌마의 허리를 잡았다. 잘록한 허리가 손바닥에 잡혔다. 손을 밑으로 움직여 둔부의 굴곡을 따라 아래로 내렸다. 삼삼한 엉덩이가 손바닥에 눌릴 때마다 찌르고 있던 아랫도리가 더욱 뻣뻣해졌다. 뒤에서 사…
교무실서능욕당하다 19세미만 구독불가

메이리 지음 AP북스 펴냄 2015-02-16

10점 / 1건

  • 전자책 정가
    : 700원
  • 전자책 판매가
    : 700원    7P 적립
아, 알았어. 내가 벗을게……. 선생님이 내 손을 뿌리치고는 연두색 재킷을 벗어 바닥에 놓았다. 난 거만하게 팔짱을 끼고 앉아 오른쪽 허벅지 위에 왼발을 올린 채 선생님에게 고개를 까닥거렸다. 선생님이 블라우스의 단추를 풀고 왼팔부터 벗는 모습을 찬찬히 바라보았다. 새하얀 브래지어에 갇힌 탐스럽고 거대한 유방에 밀려 브래지어 끈이 팽팽하게 …
모텔에서마주친여선생을 19세미만 구독불가

메이리 지음 AP북스 펴냄 2014-12-30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700원
  • 전자책 판매가
    : 700원    7P 적립
선생님 팬티 좀 벗어 봐요. 어서요! "미…… 미쳤어!" "빨리요! 확 찢어버릴까 보다!" 난 팬티 아래쪽을 움켜 쥔 채 밑으로 확 끌어 내렸다. "어맛!" 선생님이 팬티를 쥐었다. 피부색이 들여다보이는 얇은 팬티가 찢어 질 듯 늘어졌다. "말 안 들으면 정말 찢어 버릴 거예요!" 나도 지지 않고 씩씩거렸다. 찢어 버리겠다는 말에 선생님의 손에서…
내마누라를따먹는놈들 19세미만 구독불가

메이리 지음 AP북스 펴냄 2014-12-11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700원
  • 전자책 판매가
    : 700원    7P 적립
팬티 속을 주물러대던 봉수가 팬티를 조금씩 끌어 내렸다. 드디어 아내의 팬티가 엉덩이의 정점을 지나 발목 아래로 미끄러져 내렸을 때 아내는 수줍은 듯 고개를 흔들면서도 그것을 발끝으로 차 버렸다. 아내는 봉수의 얼굴을 사타구니 쪽으로 끌어당기더니 참기 힘든 표정을 지은 채 온몸을 비틀어 대고 있었다. 무릎 꿇은 봉수의 얼굴이 아내의 사타구…
창녀가된아내 19세미만 구독불가

메이리 지음 AP북스 펴냄 2014-11-04

10점 / 1건

  • 전자책 정가
    : 700원
  • 전자책 판매가
    : 700원    7P 적립
아내는 혀로 그 놈의 방울더미를 훑더니 이윽고는 뒷구멍을 아이스크림 먹듯이 핥아 대기 시작했다. 그놈의 성기는 아내의 손에 잡힌 채 팽팽하게 솟구쳤고, 더러운 뒷구멍은 아내의 침으로 젖어 번들거리고 있었다. 아내의 입 속으로 그놈의 물건이 다시 들어가고 뒷구멍 속으로는 아내의 손가락이 들락거렸다. '쯥쯥~ 읍읍~'
강제로당한누나를 19세미만 구독불가

메이리 지음 AP북스 펴냄 2014-09-24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700원
  • 전자책 판매가
    : 700원    7P 적립
난 벌떡 일어나서 팬티를 벗어 버리고 내 딱딱하게 커진 물건을 핑크빛 아랫입술에 마찰시키면서 누나의 배위에 엎드렸어요. 그리고는 누나의 아랫입술에 닿아 있던 아랫도리를 위 아래로 ‘슥삭~ 슥삭~’ 문지르기 시작했어요. “어머, 어머 얘가 저…… 정말…… 아…… 안된다니까아~ 아아~ 이…… 이러다 드…… 들어가겠어. 저…… 정말야. 어머…
공원에서봉변당한여선생 19세미만 구독불가

메이리 지음 AP북스 펴냄 2014-09-08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 700원
  • 전자책 판매가
    : 700원    7P 적립
거친 사내의 손이 팬티를 발목에까지 끌어내리자 그 움직임에 따라 그 매력적인 둥그런 것이 부들부들 떨렸다. 탐욕스러운 남자들의 눈에 유방과 허리를 드러내 놓고 있는 윤아의 온몸에 공포와는 또 다른 기묘한 스릴이 느껴졌다. 상규는 바지와 팬티를 동시에 내렸다. 그녀의 눈 위에서 커다란 두 개의 공 사이에 늘어져 있는 거대한 것이 흔들리고 있었다…
악질학부형한테당하다 19세미만 구독불가

메이리 지음 AP북스 펴냄 2014-07-07

10점 / 1건

  • 전자책 정가
    : 700원
  • 전자책 판매가
    : 700원    7P 적립
그의 손이 내 목뒤로 들어왔습니다. 또 다른 한 손이 미친 듯이 내 팬티부분을 아래위로 비벼 대었어요. 치마를 통해서 전해져 오는 느낌이지만 이미 내 팬티 안은 홍수를 이루고 있음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손이 더 아래로 내려가 내 허벅지를 걷어 올렸어요. 거친 손바닥이 땀에 젖어 있는 내 허벅지를 지나 팬티에 다다랐습니다. 손가락 끝이 팬티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