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머스트, 짐승의 …

바람바라기

성녀시험

상세은

공복 주의

꽁양

예쁘네, 짓밟고 …

강설탕

혼욕탕에서 범해…

악취

곱게 키운 여동…

색계

딜레탕트(Dilett…

진소예

뚱뚱한 나를 변…

망루

눈의 맛

요안나

푸른 수염의 아내 1/2
이미강
피우리 / 11.09.23
쿨 가이(Cool Guy)
이정숙(릴케)
피우리 / 11.01.03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보관함에 넣기 최신출간순 주간판매순 월간판매순 누적판매순 고객평가순 가격순 성인   검색
러브 어필 드라마 19세미만 구독불가 [봄미디어]

김나혜 지음 봄미디어 펴냄 2016-01-28

9.5점 / 4건

  • 전자책 정가
    3,600원
  • 전자책 판매가
    3,600원    36P 적립
대한민국 연기파 배우 정인하. 완벽한 연기력뿐만 아니라 완벽한 외모와 몸매로 현재 최고의 인기를 주가하는 그 자신도 모르는 엄청난 스캔들이 터지다! [특종! 배우 정인하(30세)와 배우 신혜원(27세) 전격 결혼 발표!] 타이틀을 읽은 남자의 표정은 무심했다. 늘상 있는 일이라는 듯. “아! 형님! 지금 형님 결혼 기사가 났다고요!” “스캔들이 …
너에게로 추락 19세미만 구독불가 [봄미디어]

서혜은 지음 봄미디어 펴냄 2016-01-27

9점 / 2건

  • 전자책 정가
    2,800원
  • 전자책 판매가
    2,800원    28P 적립
“좋아해요.” “내가 어떤 놈인지 알고 고백해?” 그의 목소리가 표정만큼 서늘하다. “그런 건 별로 중요하지 않아요. 지금은 아무것도 상관없어요.” “후회하게 될 거야. 내가 어떤 놈인지, 어떤 짓을 했는지 안다면.” 서혁의 눈동자가 일렁인다. “난 한 번 나한테 떨어진 건 날려 보내지 않아.” 다시는 날개 없는 삶을 살 수도 있다. “날아가려…
너로부터 [봄미디어]

이해음 지음 봄미디어 펴냄 2016-01-27

6점 / 3건

  • 전자책 정가
    3,600원
  • 전자책 판매가
    3,600원    36P 적립
“좋아해, 주은재.” 그것이 첫 고백이자, 슬픈 짝사랑의 시작이었다. 봐 주지 않아도 괜찮았다. 함께 있는 것만으로도 행복했고 마음을 열어 준 것만으로도 충분했다. 하지만 거기까지였다. “눈에 띄지 않는 곳으로 가. 그 돈이면 충분히 생활할 수 있을 거야.” 사랑은 갈기갈기 찢겨졌고, 버려졌다. 결국 그에게서 도망쳤다. 처음부터 …
너는 사랑이다 (전2권) [봄미디어]

이지아 지음 봄미디어 펴냄 2016-01-26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600원
  • 전자책 판매가
    3,600원    36P 적립
거역할 수 없는 잔인한 운명 속에서 당신을 만났다. 사랑이다, 분명 사랑이다. 당신이 사랑일 수밖에 없어서 아프다. 새둥지 그네가 제자리에 우뚝 멈추어 섰다. 준영은 발가락 열 개를 바짝 곤두세워 땅을 짚었다. 까닭도 없이 발바닥이 간질거렸다. 스스러운 시선을 들어 2층 창틀에 기대어 서 있는 지환을 한참이나 말없이 올려다보았다. 열병과…
결혼부터 합시다 [봄미디어]

신새라 지음 봄미디어 펴냄 2016-01-25

10점 / 2건

  • 전자책 정가
    3,600원
  • 전자책 판매가
    3,600원    36P 적립
“아버지의 무거운 마음의 빚, 제가 대신 갚죠. 하지만 이 결혼으로 아버지께서는 제게 빚을 진 겁니다. 언젠가는 아버지께서 갚으셔야 함을 잊지 마세요.” 빚을 갚기 위한 결혼이 아니다. 오히려 더 빚을 지우기 위한 결혼. 그 결혼을 시호가 받아들였다. 그의 신부가 될 여잔 세상물정 모르는 어린 아가씨. “결혼은 네 쪽에서 안 하겠다고 해.” …
20cm 선인장 19세미만 구독불가 [봄미디어]

밀밭 지음 봄미디어 펴냄 2016-01-25

9.5점 / 100건

  • 전자책 정가
    2,800원
  • 전자책 판매가
    2,800원    28P 적립
장미꽃잎이 다 떨어지기 전에 진정한 사랑을 받지 못하면 평생 야수의 모습으로 살게 될 것입니다. 꽃집 ‘Song’의 상냥한 주인 아가씨, 송지우 장미 한 송이라면 말도 안 했다! 일주일에 한 번도, 두 번도 아닌 무려 세 번이나 찾아와 화분을 쓸어가다시피 하던 의문의 남자손님. 용기를 내어 말을 건넨 날, 날카로운 눈매가 인상적인 손님이 입을 …
보관함에 넣기 최신출간순 주간판매순 월간판매순 누적판매순 고객평가순 가격순 성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