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레드 힐

이서린

터닝포인트

최기억

루나틱 서머 (Lu…

타라

선물로 받은 여…

The블랙

폭로

이서린

굶주린 그에게

7월

음란한 핑크XX

양과람

남편, 친구

진리타

욕패도

교결

그림자의 낙인
서정윤
피우리 / 11.06.08
태양의 제국 1/2
이서윤
피우리 / 10.08.02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사랑 여우 별 독자추천
  • 주미란 지음 | 우신출판사 펴냄 | 로맨스
  • 용량 : 313 KB | 2013년 04월 04일 출간
  • 8.9점 / 29건
    별점주기
  • 종이책 정가
     9,000원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보너스 35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사랑여우별, 당신은 나한테 그런 존재였어요. 궂은 날 잠깐 나타났다 사라지는 사랑여우별처럼, 금방 사라질 테니까.
그래서 내가 잡을 수는 없는 사람. 그래서 오빠라는 말이 안 나왔는지도 몰라요. 언젠가는 나랑 상관없는 사람이 될 거라고 믿었으니까요.

“그냥 못 본 척 지나가요. 옷깃만 스쳐도 인연이라는 말, 그거 과장이에요. 돌아서면 바로 남남이잖아요.
그러니까 서로 존재감도 잊은 채 살았던 것처럼 그렇게 살아요.”
-너처럼 작았으면 좋겠다. 그랬으면 그림자도 없었을 텐데……. 겁쟁이 그 여자, 성해윤.


심하게 거슬려, 너란 여자. 내 인생에 흠집을 낼 수도 있을 것 같아서 감히 품기가 두렵다.
하지만 겨우 흠집이라면 널 안 보고, 널 못 안고 사는 것보단 나을 테니까 난 그냥 흠집 내고 말란다.
그 정도에 죽지는 않을 테니까 말이다. 이제 내 동생도, 내 아버지가 사랑하는 여자의 딸도, 열다섯 꼬맹이도 아니니까.

“그렇게 시시한 변명을 할 거였으면 제대로 숨었어야지. 나한테 들키지 않게 그림자까지 숨겼어야지.
네 말처럼 우리 남남이야. 그러니까 더는 피할 필요도, 감출 필요도 없다는 뜻 아닌가?”
-앞으로 무섭게 다가갈 테니 지금 이 순간부터 강해져라. 겁 없는 그 남자, 윤태후.
작가 소개

- 주미란

필명: 세하린
1978년 3월 3일생.

No Pain, No Gain.
고통이 없으면 얻는 것도 없다.
나는 아직도 최고의 글을 쓰고, 최고의 작품을 번역하기를
희망합니다.

출간작:
[떨림…… 그 낯선 시작] [1004호, 그녀] [마지막 프린세스]
리뷰 (28)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