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언젠가 당신이 …

교묘히

그가 넥타이를 …

적영赤瑛

노 모어(NO MORE…

이윤진

덫, 지독한

마뇽

휘록

시크

나의 연인에게

향기바람이

[ML]선생님, 선…

라솔

나의 적이 달콤…

이노

욕망 (慾望)

화림

딥(DEEP)
정은숙(땅별)
피우리 / 11.08.01
비터 문 (Bitter Moon..
이리
피우리 / 11.01.17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IN(인) 독자추천
  • 성윤 지음 | 신영미디어 펴냄 | 로맨스
  • 용량 : 545 KB | 2012년 11월 13일 출간
  • 9.2점 / 71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4,000원
  • 전자책 판매가
     4,000원   보너스 40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나비보다 화려한 날개가 돋아나는 그의 어깨를
세상의 편견에 사로잡힌 그땐 보지 못했다.

‘오트 쿠튀르’로 전신을 도배하진 않더라도
판검사나 의사가 되어 유명세를 떨칠 녀석이었다.
만취해 버린 묘령의 중년 여인을 업고 있는 이 남자가,
샛노란 머리칼의 이 앞집 양아치가 결코 그일 수는 없었다.
하지만…….

“이봐, 나 기억 안 나? 나는 너 아는데.”

아무리 부정해 봐도 틀림없는 그의 목소리였다.
연합고사 전국 1등 하던 살아 있는 우상이,
다가가지 못할 정도로 눈부시던 고교 시절의 첫사랑이
세상 누구보다 삶에 지친 눈빛을 쏘아 보내며
내 마음속 깊은 곳의 판타지를 송두리째 흔들었다.

“손기열…… 왜 이렇게 엉망으로 망가진 거야.”
“망가져? 내가?”
“너는, 적어도 너는 그대로여야 했던 거 아니야?”

뜻 모를 냉소를 지으며 그는 사라졌으나
머지않아 그가 좇는 꿈을 이해하게 된 순간
환상처럼 쏟아지는 그의 푸른빛에 난 눈이 멀고 말았다.
리뷰 (70)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