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치한 친구

진리타

밤을 넘어 너에…

식스

오픈 시크릿

복희씨

위험한 본부장

홍영

불건전한 후견인

마뇽

간택 상궁

마뇽

금목서 향기

과일마차

괴물의 섬

마뇽

가정 교사

마뇽

해후 1/2
이서윤
피우리 / 11.09.09
레드오션 1/2
장소영(러브송)
피우리 / 11.05.04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배신(♣ 운명 시리즈 3) 독자추천
  • 백설공주계모 지음 | 신영미디어 펴냄 | 로맨스
  • 용량 : 372 KB | 2008년 07월 22일 출간
  • 8.2점 / 61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보너스 35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지독한 운명의 시작…

나를 철저하게 배신하고 떠난 여자, 김수경.
순수한 천사의 모습으로 비열하게 뒤에서 칼을 꽂고 도망친 더러운 창녀.
평생을 의심과 증오심 속에서 살아가야 해도 버릴 수 없다면 가지겠다.

바로 네가 내 심장의 주인이니까!

▶ 책 속에서

「감히 내 사촌형과 결혼하겠다고? 어림없는 짓 하지마. 내가 그렇게 되도록 놔둘 것 같아?」

「나이, 집안, 직업, 하물며 인종까지 속였던 주제에 날 협박하는 건가요? 당신이 한 말 중에 과연 진실이 있기는 한 건지 의심스럽군요」

쥐도 벼랑에 몰리면 문다고 했던가? 어줍잖은 발톱을 내밀고 따지고 드는 모양새가 가소로워 은혁은 콧방귀를 뀌었다.

「넌 나와 동거직전까지 갔던 여자야. 그런데 이번에는 그 더러운 몸뚱어리를 내 사촌형에게 디밀겠다고?」

「못할 것도 없죠! 우린 양가에서 결혼을 허락한 사이니까요」

오만하게 턱을 치켜드는 그녀를 보며 은혁은 테이블을 짚고 있는 손에 더욱 힘을 주었다. 그렇지 않으면 당장이라도 눈앞의 여자를 후려치고 말 것이기에.
감히 그를 두고 다른 놈과 결혼하겠다니. 그것도 자신의 사촌형과 말이다.

「과연 그렇게 될까? 너란 여자에 대해서 낱낱이 알고서도 과연 내 큰아버지와 큰어머니가 널 용납하실까? 물론 은호 형도 너란 여자에게 넌덜머리가 날걸? 내가 그랬던 것처럼 말야」

역시나 그가 침착하게 정곡을 찌르자 수경은 하얗게 질려 입술을 바르르 떨었다. 금방이라도 쓰러질 것 같은 위태로운 모습이 마음에 걸렸으나 은혁은 과감하게 떨쳐버리고 자리에서 일어났다.

「가망 없는 일에 힘 빼지 말고 다른 먹잇감이나 찾지 그래?」 지갑에서 손에 잡히는 대로 수표들을 꺼낸 은혁은 그녀 앞으로 던지듯이 놓았다.

「바래다주겠다는 약속을 지키지 못하겠어. 너와 단 일초도 함께 있고 싶지 않거든. 그 돈이면 택시비는 충분하겠지? 물론 다른 것까지도 말이야」
리뷰 (60)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