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밤을 넘어 너에…

식스

치한 일탈

진리타

오픈 시크릿

복희씨

그 밤, 폭설

강태형

사랑, 불시착

바람바라기

위험한 본부장

홍영

붙들린

시크

정략부부(외전증…

윤주(붉은…

컬렉터(Collecto…

서혜은

해후 1/2
이서윤
피우리 / 11.09.09
레드오션 1/2
장소영(러브송)
피우리 / 11.05.04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미스터 마왕의 에로스 독자추천
  • 이경미 지음 | 피우리 펴냄 | 로맨스(현대물)
  • 용량 : 551 KB | 2012년 06월 18일 출간
  • 9.1점 / 162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4,000원
  • 전자책 판매가
     4,000원   보너스 40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2009년 종이책 출간작입니다.


인정머리라곤 눈 씻고 찾아봐도 없는데다,
싸가지 없기로 치면 당대 최고의 ‘개호로새끼’인 독고현에게
인생 최고의 위기가 닥쳐버렸다!

오매불망 수중에 떨어지기만을 기다리고 있었던 만수빌딩이 홀라당
웬 듣도 보도 못한 잡것에게로 넘어간 것이다.


“그렇게 만수빌딩이 갖고 싶으냐?”
“그걸 말이라고 하십니까.”
“이놈아, 네 어깨 위에 얹힌 건 장식품이냐? 돌 좀 굴려라, 돌 좀.
아가씨와 결혼을 하면 네 걸로 만들 수 있을지도 모르지 않느냐.
아무렴 남편이 사업상 필요하다는데 나몰라라 하겠느냐.”

현의 눈동자가 슬쩍 가늘어졌다.
조부의 제안이 구미에 당긴 현은 접었던 다리와 허리를 곧추세우며 슥 목화에게로 시선을 돌렸다.
촌것의 몰골이 자세히 눈에 들어오자, 긍정적으로 생각하던 현의 이마가 단박에 확 구겨졌다.
겨우 억누르고 있는 현기증이 다시 치밀어 올랐다.

떼꼬장물인지 원래 피부가 까만 건지 구분이 안 가는, 1년은 씻지 않은 듯한 검은 얼굴에,
어디서 주웠는지 임산부도 안 입을 촌스럽기 그지없는 원피스를 걸치고 있다.
거적때기도 저것보다는 낫겠다.

아니, 영감은 어디서 저런 걸 데려와서 헛소리를 해댄단 말인가.
저것과 결혼을 할 바엔 할복을 하겠다.

눈이 마주치자, 거지같은 게 겁을 집어먹은 얼굴로 안절부절못하더니,
갑자기 하얀 이를 드러내면서 식 웃는다.
현의 안광이 노기로 번들번들거렸다.

이걸 그냥 확! 어디서 강냉이를 보여! 확 다 뽑아줄까?
레이저빔이 뿜어져 나올 정도로 매서운 시선에, 목화가 고개를 푹 숙였다.
현은 지끈거리는 관자놀이를 양손으로 지그시 눌렀다.

독고현 인생 29년 만에 화병으로 돌아가시게 생겼다.
정녕 이렇게 만수빌딩을 저 거지같은 촌것에게 뺏겨야 한단 말인가!
작가 소개

- 이경미

출간작
꼬리 99개 달린 여자와 동거하기. 내 사랑 내 비서 차보리. 그녀의 매력이 더 치명적이다. 그 녀석. 압도적인 남자와 나. 미스터 마왕의 에로스. 폭풍 속으로. 소년소녀.

출간 예정작
청룡의 서, 노히트 노런
리뷰 (161)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