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비화

류도하

각인

마뇽

적룡의 뇌쇄(惱…

기밀

하룻밤, 그다음

윤설탕

사랑이 쉬는 날

한야하

하고 싶어 (외전…

애플사이다

배덕의 비서

제타

젖어 드는 밤

마뇽

색귀를 쫓는 야…

주아일

[BL]오점 1/2
탄산
이클립스 / 19.09.05
스프링 레이디
쇼콜라
피우리 / 10.09.10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로맨틱 red 독자추천
  • 김하영 지음 | 신영미디어 펴냄 | 로맨스
  • 용량 : 435 KB | 2006년 08월 23일 출간
  • 8.4점 / 28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4,000원
  • 전자책 판매가
     4,000원   보너스 40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신영미디어 김하영 님의 로맨스 소설>

운명의 붉은 실로 엮인 인연

사소한 오해로 지연의 손목에 은색 수갑을 채운 형사 하야카와.
최악의 첫 만남에도 불구하고 반복되는 우연은 상대방에 대한 호감을 쌓게 만든다.
결국 하야카와의 적극적인 애정 공세를 받아들인 지연,
하지만 그와의 연애는 결코 평탄하지 않은데…….

󰡒운명의 상대는 보이지 않는 빨간 실로 서로 묶여 있다지요? 새끼손가락에 묶여 있는 붉은 실을 따라가다 보면 그 끝에는 영원한 사랑이 기다리고 있다고 말입니다.󰡓
작가 소개
<작품 속에서>

하야카와는 장미 꽃다발을 들고 지연의 앞으로 다가왔다. 그의 얼굴에는 환한 미소가 떠올라 있다.

󰡒우연 맞지?󰡓

󰡒…….󰡓

새빨간 장미 꽃다발이 지연의 앞에 내밀어 졌다.

󰡒우연히 마주친다면 데이트 해 준다고 했잖아.󰡓

지연의 얼굴이 하야카와가 내민 장미꽃보다 더욱더 빨갛게 달아올랐다.

󰡒해 줄 거지?󰡓

정말이지 이 남자는 얼굴에 철판을 깐 걸까? 아니면 수치심이라고는 약에 쓰려고 해도 없는 걸까? 그것도 아니면 창피하다든가 쪽팔린다든가 하는 단어 자체를 모르는 걸까?

󰡒안 받아줄 거야?󰡓

리뷰 (28)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