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아버님, 깔려주…

달달하게

아이는 가만둬요…

애디스

고온다습

반해

비그늘(Rain Sha…

허도윤

백귀의 밤

마뇽

샛서방

복면 토끼

아내의 품격

이윤진

내 딸의 남자

박연필

오빠와 XX해야 …

님도르신

홍연(紅緣) 1/2
진해림(류엘)
피우리 / 11.12.02
단팥빵 1/2
한수영
피우리 / 11.10.04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프렌치 키스 & 베이비 키스 독자추천
  • 박샛별 지음 | 신영미디어 펴냄 | 로맨스
  • 용량 : 325 KB | 2010년 09월 30일 출간
  • 8.6점 / 47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4,000원
  • 전자책 판매가
     4,000원   보너스 40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비, 남자 미용사, 아름다운 손가락, 마법, 가벼운 입맞춤…….
폭풍 같았던 그 날의 짧은 기억은 소녀에게 살아갈 용기와 의미를 부여해 주었다. 그로부터 9년이란 시간이 흐르고 소녀는 여자가 되어 기억 속의 남자와 뜻밖의 재회를 한다. 그러나 그녀가 자란 만큼 그도 성장한 것일까. 여전히 그녀를 어린애 취급 하는 민을 보며 류흔은 자존심이 상하면서도 설렘과 함께 가슴 속에서 꿈틀거리는 어떤 욕망을 발견하게 되는데…….

▶책 속에서

“이왕이면 모든 사람들이 안달을 낼 만한 멋진 어른이 돼라.”

“이렇게 앉아 있을 때 아저씨가 키스하고 싶어서 안달할 만큼?”

소녀의 말에 남자는 실소를 터뜨렸다.
“그래.”

“내가 아저씨를 거들떠볼 것 같아? 미용사 따위가 꿈도 못 꿀 여자가 될 거라고. 그러면 오늘 일, 두고두고 후회하게 될 거야.”
소녀가 콧방귀를 뀌고는 그의 무릎 위에서 내려왔다.

“집에 들어가서 나쁜 모습 보지 말고 멋지게 자라라.”

“과연 기억이나 할까, 아저씨는?”

“글쎄. 한여름 밤의 꿈처럼 잊힐지도 모르지.”

“여기 안 올 거야. 나중에 아저씨의 높은 코를 짓눌러 주기 위해서는 서프라이즈를 해야 하잖아.”

“그러렴. 멋진 여자가 돼라.”

소녀가 쿡쿡거리는 그의 멱살을 잡고 자신의 눈 높이에 맞추었다.
“두고 봐. 오늘의 수모를 다 갚아 줄 테니. 날 애 취급 했겠다!”

“여자가 한이 맺히면 오뉴월에도 서리가 내린다던데. 내가 실수를 했나?”

“여자에게 하는 키스를 해 봐. 그럼 용서해 줄게.”

“그건 이르네, 아직.”
남자가 싱긋 웃으며 소녀의 입술에 가볍게 입을 맞추었다.


* 이 전자책은 2008년 10월 출간된 <프렌치 키스 & 베이비 키스>을 eBook으로 제작한 것입니다.
리뷰 (46)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