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신데렐라 페티시…

구름에 숨…

늑대의 정분

라이나

가연(佳緣)

신해수

당신의 천사 (외…

정경하

계약 임신

마뇽

함부로 복종하다

한마리

남의 떡이 맛있…

곽두팔, 리…

나의 아빠, 나의…

리베냐

어느 날, 아내

공호

[BL]러브, 트러블, 에..
테하누
이클립스 / 19.07.18
준(JUN)
김다인
피우리 / 11.02.09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그대의 아침은 독자추천
  • 풀잎(신현정) 지음 | 신영미디어 펴냄 | 로맨스
  • 용량 : 454 KB | 2010년 05월 06일 출간
  • 8.8점 / 148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4,000원
  • 전자책 판매가
     4,000원   보너스 40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투명한 햇살 사이로 당신이 내게 다가왔습니다.

어머니의 재혼으로 지민은 새로운 가족을 만나게 되지만 결코 행복하지만은 않다. 어머니에게 폭력을 휘두르는 계부, 남의 것을 빼앗기 좋아하는 동생 재희, 지민을 음흉한 눈빛으로 바라보는 재혁까지. 그 집에서의 하루하루가 가시방석인 지민에게 친할아버지와 다름없는 태성 그룹 한재석 회장이 한 남자의 비서가 되어 달라는 부탁을 하는데…….


* 이 작품은 <사랑 예감>과 시리즈입니다.

▶책 속에서

“그렇게 계속 쳐다보면…… 차 세우고 키스해 버릴지도 몰라, 윤지민.”

화들짝 놀란 지민은 급히 고개를 돌렸다. 얼굴이 화끈거리고 놀란 심장은 마구 두근거렸다.

“저런, 무척 아쉽군.”

좁은 공간 안에 단둘이 있다는 사실이 점점 지민의 마음과 심장에 심각한 위협이 되고 있었다. 그래서 차가 멈추자마자 그녀는 도망치려고 했다.

“윤지민.”

지민이 도어록을 향해 손을 뻗는데 안전벨트가 풀리는 금속음과 함께 은석의 나직한 음성이 들려왔다. 그녀는 놀란 토끼처럼 반사적으로 고개를 돌렸다.

“네?”

“더 이상 안 되겠다.”

“무슨…… 이사님!”

그의 눈빛에서 위험을 감지하고 뒤로 몸을 빼려는 찰나 은석의 손이 그녀의 뺨을 감쌌다. 그의 얼굴과 더운 숨결이 점점 가까워졌다.

“그렇게 쳐다보면 안 돼. 눈 감아, 윤지민.”

은석이 엄지손가락으로 부드럽게 그녀의 속눈썹을 쓰다듬자 지민은 떨리는 숨을 훅 하고 터뜨리며 눈을 감았다. 꽃잎을 핥듯 따스한 혀가 입술을 가볍게 쓸자 그녀의 몸이 움찔거렸고, 은석은 좀 더 강하게 지민의 입술을 빨아들였다.


* 이 전자책은 2008년 5월 출간된 <그대의 아침은>을 eBook으로 제작한 것입니다.
리뷰 (147)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