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교수님, 나랑 해…

머랭냥이

길들여지는 밤

마뇽

짐승에 빠져

연민정(레…

주인님의 유산

마뇽

사장님, 제발!

현진서

독毒, 식食

바람바라기

성공한 덕후의 …

달그림

권태의 늪

몽슈

마님 XX가 기가 …

금나루

푸른 수염의 아내 1/2
이미강
피우리 / 11.09.23
끝없는 탐닉
에드가(신윤희)
피우리 / 10.09.17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이리의 그림자 1-1 운영자추천
  • 무연 지음 | 피우리 펴냄 | 로맨스(판타지/SF물)
  • 용량 : 223 KB | 2019년 08월 19일 출간
  • 8점 / 1건
    별점주기
구매 2,800원   전자책정가 2,800원  보너스 28P
10,080원 10%  전자책정가 11,200원  보너스 101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2013년 종이책 출간작입니다.


“하우가의 부가주님과 소가의 도련님과의 궁합은 두말할 필요가 없습니다. 다만 도련님과 부가주님 사이에 이리의 그림자가 자꾸 보이고 있지요. 주변에 그런 이름을 가진 사람이 없다면 혼사를 서두르십시오. 그리되면 그림자는 저절로 사라질 것입니다.”

새로운 인생이 시작될 혼인날 벌어진 비극.

이유도 모른 채 가족이, 아꼈던 이들이 몰살당했고
대가문 하우가는 이 세상에서 사라져야 했다.

유일한 생존자는 꽃 같은 신부가 돼야 했을 하우월 하나뿐.

“달 아가씨께서는 본래의 이름과 함께 또 하나의 이름을 가지시게 될 것입니다. 그 이름이 아가씨를 지켜 줄 것이고, 또는 아가씨께 본래의 이름으로 되돌아올 길을 열어 드릴 것입니다.”

불길함을 사전에 알려 준 점쟁이의 말대로
월은 제 이름을 버리고 '이수'가 되어 사막으로 떠난다.

그렇게 8년 뒤, 청풍단의 무사로 전쟁에 임하던 그녀 앞에
'비랑'이란 이름의 기묘한 사내가 나타나고,
그녀도 모르는 사이 다시 이리의 그림자가 드리워지는데…….

“그런데 그대는 내가 누구인지 몰라도 되는 건가?”
“일부러 이야기를 안 하신 거 아닙니까?”
“물어보지 않았잖은가?”
“비랑이라 부르라 하셨고, 그 정도면 충분합니다. 설마 제가 이름을 모른다는 이유로 뒤통수를 치지는 않으시겠죠?”
작가 소개

- 무연

출간작
흑월. 심장을 베다. 이리의 그림자. 매화잠. 그림자 황제. 꽃신. 열락의 침실. 매혹의 밤. 피의 노래 바람의 시. 타이밍. 화문. 파워플레이, 꽃눈이 지다, 사랑,박히다
리뷰 (1)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