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밤마중

마뇽

너를 안은 후에 …

문희

스폰서는 필요 …

리진

떨림

최기억(휘…

벗어봐

솔해

씨도둑

마뇽

나쁜, 독

시크

폭설주의보

핫스터프

사랑 가격

해화

서머타임 (Summer Tim..
권서현,신해영,..
피우리 / 12.01.20
차오르다
서정윤
피우리 / 11.11.25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나도향 단편문학 (벙어리 삼룡이)
  • 나도향 지음 | 리플레이 펴냄 | 새 뷰어 전용 도움말
  • 용량 : 200 KB | 2019년 04월 19일 출간
  • 0점 / 0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9,100원
  • 전자책 판매가
     9,100원   보너스 91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1921년 『배재학보』에 「출향」을 발표하고, 뒤이어 『신민공론』에 단편 「추억」을 발표하면서 문필 활동을 시작했다. 1922년에는 박종화(朴鍾和), 홍사용(洪思容), 이상화(李相和) 그리고 현진건(玄鎭健) 등과 함께 문예동인지 『백조』 동인으로 참가하여, 창간호에 「젊은이의 시절」을, 제2호에 「별을 안거든 울지나 말걸」을 발표했다. 또한 『동아일보』에 장편소설 「환희(幻戱)」를 연재하여 소년 문사로 주목을 받았다.

「옛날의 꿈은 창백하더이다」(1922), 「17원 50전」(1923), 「은화」(1923), 「춘성(春星)」(1923) 등 감상적인 작품을 발표하다가, 「여이발사」, 「행랑자식」 등을 발표하면서 사실주의적 경향으로 전환한다. 1924년에 「자기를 찾기 전에」, 「전차 차장의 일기 몇 절」을 발표하고, 1925년에 「물레방아」, 「뽕」, 「벙어리 삼룡」 등의 완숙한 작품을 발표하여 각광을 받았다.
작가 소개

- 나도향

“백조파 특유의,
감상적이고 환상적인 작품”
20세기 한국 문학을 대표하는 작가들의 시와 단편 소설 작품들을 엄선한 소설 선집 「한국문학읽다」 는 문학의 고전을 살아 있는 동시대의 문학으로 읽을 수 있도록 구성한 시리즈이다. 한국인이 꼭 읽어야 할 대표 작가들의 주요 작품을 고전부터 근ㆍ현대 작품에 이르기까지 우리나라 대표 작가들의 다양한 작품을 만날 수 있다.

<나도향 단편문학>은 <노천명 단편문학>, <이효석 단편문학>, <방정환 단편문학>, <윤동주 시집>, <김소월 시집>, <김동인 단편문학>에 이은 「한국 문학 읽다」시리즈 7번째 작품이다.
리뷰 (0)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