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앙큼한 짓

이윤정(탠…

[ML]액받이 신부

전미소

사랑만으로는

백목란

고귀한 야만인(…

윤주(붉은…

여비서의 이중생…

한은성(새…

아찔한 선배 (개…

한채민

영주의 초야권

유리화

몸정

금나루

합시다, 계약연…

서혜은

오션(Ocean)
공호
피우리 / 11.09.02
매의 검 1/2
김경미
피우리 / 10.10.01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사랑, 설계해 드릴까요?
  • 이냐냐 지음 | 스칼렛 펴냄 | 로맨스 | 새 뷰어 전용 도움말
  • 15세 이상 관람가 | 용량 : 1,545 KB | 2018년 06월 12일 출간
  • 8점 / 1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3,200원
  • 전자책 판매가
     3,200원   보너스 32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그림 그리는 사람이라는 얘기는 듣지 못했는데.”
스케치에서 눈을 뗀 남자가 나를 보며 물었다.
“그래서, 시간당 얼마를 받습니까?”
나는 무슨 말인지 모르겠다는 듯이,
맞선 대타를 부탁한 그녀를 위해 최대한 연기를 해 보였다.
“맞선 보러 나오는데 상대에 대해 조사도 안 해 봤을 거라 생각한 건 아니죠?”
“그럼 제가 왜 여기 나와 있는지도 아시겠네요. 그만 일어나도 될까요?”
“그건 안 되죠. 난 적어도 한 시간 정도는 같이 시간을 보내야 하거든요.”

어차피 헤어지면 또 볼 일 없는 사이, 잠깐의 스침.
아쉬움을 뒤로하고 헤어지려 할 때.

“이름이나 좀 압시다.”
“제 이름이 왜 궁금하신데요?”
“우린, 다시 만날 테니까.”

그 일이 있은 지 얼마 후.

건축 사무소 신입 사원을 뽑기 위해 포트폴리오를 뒤적거리던 현재는
다듬어지지는 않았지만 마음을 움직이게 하는 포트폴리오를 보게 되고…….
“안녕하세요. 다시 만나게 될 거라고 했잖아요, 이그린 씨.”

미래 건축사무소 신입 디자이너 그린과 베테랑 설계사 현재가 설계하는
풋풋한 사랑 이야기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리뷰 (1)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