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합본]노예가 된…

라닐슨생

짐승의 시간

마뇽

그녀에게 반하던…

김희진

이리 (삽화본)

피숙혜

[BL]창기

소소

이제 내 거

서이얀

겨울, 사로잡히…

백설

밤에서 새벽까지

교결

나쁜 오빠의 정…

커리

도깨비 신부 1/2
정은숙(땅별)
피우리 / 11.08.15
그 길의 끝에서
정경하
피우리 / 11.05.30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클린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캔디 울리기 1/2
  • 신이틀 지음 | 라인 펴냄 | 로맨스 | 새 뷰어 전용 도움말
  • 15세 이상 관람가 | 용량 : 2,002 KB | 2018년 05월 01일 출간
  • 10점 / 1건
    별점주기
구매 3,000원   전자책정가 3,000원  보너스 30P
6,200원   전자책정가 6,200원  보너스 62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수려한 외모에 명석한 두뇌, 빠지지 않는 집안까지,
최고의 엘리트 코스를 밟아 온 그에게 한 가지 흠이 있다면 그건 연애 경험 전무.
사람을 앞에 두고도 억지로 한 번 웃는 법이 없는, 감정에 충실해도 너무 충실한 남자.

시선을 끌어당기는 아름다운 외모에 나긋한 성격,
화 한 번, 짜증 한 번 없이 늘 방글방글 웃는, 감정을 숨기는 것에 익숙한 여자.

조금의 접점도 없을 것 같은 두 사람이 선 자리에서 만났다.

“그러니까 차 검사님 말씀은, 저랑 연애를 하고 싶다는 건가요?”
“네.”
“예?”

억지로 나왔다는 티를 숨기지 않던 그가 하루 만에 태도를 돌변해 지극히 무표정한 얼굴로 고백을 해 온다.

“여전히 저는 검사님이 왜 이러시는지 모르겠어요.”
“윤해강 씨가 좋아졌습니다. 이제 답이 됐습니까?”

도망가려는 윤해강과 붙잡으려는 차희재의 고군분투 밀당 로맨스.
작가 소개

- 신이틀

안녕하세요, 신이틀입니다.
리뷰 (1)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