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허그 미(Hug Me)

김선민

결혼 그 후……

단설(旦雪)

부서진 기억

이서형

처음이세요?

이루신

사관과 신사

지옥에서온…

폭군의 청혼

마뇽

12월의 비밀

서혜은(아…

주신의 노리개

화연 윤희…

밤을 지배하는 …

류시하

차오르다
서정윤
피우리 / 11.11.25
그 길의 끝에서
정경하
피우리 / 11.05.30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클린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한겨울의 남자 운영자추천
  • 채우리 지음 | 피우리 펴냄 | 로맨스(현대물)
  • 15세 이상 관람가 | 용량 : 413 KB | 2018년 04월 18일 출간
  • 10점 / 2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4,000원
  • 전자책 판매가
     4,000원   보너스 40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처음 봤을 때부터 여자였다,
진우에게 한겨울은.

어른이 되면 고백하겠노라 결심했던 진우였으나
겨울이 일찍 결혼해 미국으로 떠나면서
그의 첫사랑은 그렇게 소리 없이 사그라져 버린다.

그로부터 7년 뒤, 스물일곱이 된 진우 앞에
서른이 된 겨울이 미망인이 되어 나타나고,
잠시 멈춰 있던 진우의 마음도 다시금
겨울에게로 올곧게 향하기 시작하는데…….

“박진우, 착각하지 마. 너랑 나랑은 그저 어릴 때 친구일 뿐이야. 내가 너에게 내 모든 것을 말해야 할 만큼 우리 가까운 사이 아니야. 네가 이러는 거 오버야. 나한테 신경 쓰지 마.”
“아니. 난 계속 너한테 신경 쓸 거야. 우리가 가까운 사이가 아니니까 신경 쓰지 말라고? 그래? 그러면 가까운 사이가 되면 되겠네.”
“나, 너랑 이런 쓸데없는 걸로 감정 소모하기 싫어.”
“나, 너 좋아해. 너를 처음 본 일곱 살 그때부터 스물일곱 지금까지 20년 동안 너만 좋아했어.”
“또 그 소리야? 이젠 정말 지겹다. 도대체 몇 번을 말해? 넌 예전에도 동생이었고, 지금도 동생일 뿐이야.”
작가 소개

- 채우리

세상을 살아가는 가장 큰 힘이 사랑이라 생각하기에
다양한 사랑의 끝은 언제나 해피엔딩이길 바랍니다.
때론 힘들고 아프지만 그래도 아름다운 해피엔딩의 로맨스 소설을 쓰고 싶은 초보작가입니다.
아직은 많이 부족하고 모자라지만 점점 채워가는 작가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리뷰 (0)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