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나쁜 남편의 구…

MIA

화제의 여학생 3…

연초

쉬운 여자, 홍도…

마지은

그대로부터 시작…

서향

화제의 여학생 1…

연초

도화역란

no one

초야

마뇽

세 번의 밤

강선애(지…

다정한 개새끼

사비나

연인들을 위한 시간
이진현
피우리 / 11.02.21
동화관 야담(東花館 ..
김원경(WR)
피우리 / 10.09.08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합본]메밀꽃, 하얗게 부서지다 운영자추천
  • 이도연 지음 | 피우리 펴냄 | 로맨스(현대물)
  • 15세 이상 관람가 | 용량 : 1,028 KB | 2018년 01월 01일 출간
  • 0점 / 0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9,000원
  • 전자책 판매가
     8,100원   보너스 81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차근차근 밀려오는 불행에도 어떻게든
가족을 건사하며 살아 보려 하는 그녀, 현지.

아버지의 그림자를 덧씌운 누이의 속박 때문에
하고 싶은 대로 살 수 없는 그, 찬우.

그런 두 사람이 우연히 만나, 서툴고 작은 사랑을
가슴속에 조금씩 키운다.

하지만 사랑을 하기에 현지는 삶이 빠듯했고,
찬우의 삶은 정처 없는 나룻배 같았다.

그렇게 어긋난 듯했던 인연은
찬우의 전 매형이 하는 병원에 현지가
간호사로 들어가면서 다시 이어지기 시작한다.

그리고 수줍은 고백 끝에 연인이 되지만,
두 사람을 가로막고 있는 방해물은 한두 개가 아니었는데…….


“늘 병원에서 만나면서도 진작 알은척하지 않아서 너무 서운했죠? 그동안 나 많이 원망했죠? 현지 씨를 좋아한다고 고백만 해 놓고 난 여전히 겁이 났었나 봐요. 난 아직도 예전과 변함없이 현지 씨를 사랑하는데. 내 마음은 하나도 변하지 않았어요. 하지만 제가 그동안 너무 바보 같았지요? 현지 씨가 기다리고 있다는 것도 모르고 난 어리석게도 바보처럼 왜 현지 씨가 내 고백에 대답을 해 주지 않는 것일까, 하고 생각을 했어요. 그래서 이젠 현지 씨 절대 내 손에서 놓지 않으려고요. 이젠 내가 현지 씨 옆에 꼭 붙어 있으려고요. 나 그래도 되죠, 현지 씨?”

“찬우 씨. 난 행복해질 거예요. 때론 인생이 부정적이고 암울할 때도 있겠지만 그래도 난 늘 희망을 바라면서 살고 싶어요. 그리고 우린 아직 젊은 걸요. 그 꿈을 포기하기엔 우린 아직 갈 길이 너무 멀어요. 살아 있는 동안은 마음껏 사랑하고 마음껏 인생을 즐기면서 살 거예요. 그리고 그 길을 찬우 씨와 함께 갔으면 좋겠어요.”
작가 소개

- 이도연

청회색 하늘과 음악을 사랑해요.


출간작
하얀 불꽃, 벚꽃 연가, 불꽃처럼, 로맨스 스릴러 단편선1, 로맨스 스릴러 단편선 2, 정염의 늪, 불꽃처럼, 그래도 우리에겐, 야래향, 카니발 그해 뜨거운 여름날의 추억, 데자뷰
리뷰 (0)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