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ML]황제의 신부

루루

드세요 외전

러브니

[합본]사랑은 너

최현자(허…

오직, 너만

루연[鏤姸]

백사와 사장님

김애정

위험한 상사

고여운

[합본]그 남자의…

유리감성

지금, 내 연애의…

이은교

정복자

선율

연의 보스 (돈이 필요..
현미정
피우리 / 12.05.14
슬픔아, 제발!
명우
피우리 / 11.11.30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클린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세 번의 기회
  • 킴 로렌스(번역:송설) 지음 | 신영미디어 펴냄 | 로맨스
  • 15세 이상 관람가 | 용량 : 241 KB | 2017년 08월 11일 출간
  • 0점 / 0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2,700원
  • 전자책 판매가
     2,700원   보너스 27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모든 일을 득과 실로 따지는 냉정한 사업가 세바스찬. 주변 사람은 물론 자신도 완벽하게 통제하는 그에게 결혼은 그저 또 하나의 계약일 뿐이다. 그러나 고르고 고른 신부와의 결혼식날, 완벽했던 그의 세계는 한순간에 무너지고 만다. 계약서에 도장을 찍듯이 해치우던 결혼 서약 중 듣도 보도 못한 여자가 소리를 지르며 난입하더니, 모든 사람들의 앞에서 자신이 세바스찬의 아이를 임신하고 있다고 소리쳤기 때문인데…!

갑자기 아내가 필요해졌소…

▶ 책 속에서

“진심으로 반대합니다.”
마리는 일제히 자신을 바라보는 2백 명의 하객들만큼이나 충격에 빠졌다. 하지만 이대로 멈출 수는 없었다.

순간 그때까지 시선을 돌리지 않고 있던 마지막 한 사람, 그 유일한 사람이 고개를 돌렸고, 세바스찬의 푸른빛을 띤 검은 눈동자와 마주치는 순간 마리의 입 안은 순식간에 바싹 말라 버렸다.

세바스찬은 여러 면에서 그녀가 기억하는 모습 그대로였다. 하지만 마리는 6년 전 그녀를 무자비하게 공격하던 그의 성적 매력을 잊고 있었다. 수치스러운 깨달음이 그녀를 마비시켰고, 순간 마리는 집중력을 잃었다. 자신이 왜 여기에 왔는지 잊어버릴 뻔했다.
‘난 더 이상 희생양이 아니야. 이번만은 절대 아니야.’
마리는 평정을 유지하기 위해 고개를 숙이고 눈을 감은 채 떨리는 숨을 길게 내쉬었다. 그러고는 다시 고개를 들고 손을 뻗어 그를 가리켰다. 손가락이 미세하게 떨렸다.
“당신은 이 결혼을 할 수 없어요, 세바스찬.”
손으로 배를 감싼 마리는 애원하듯이 말했다.
“우리의 아기에게는 아빠가 필요해요.”
리뷰 (0)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