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상사의 맛

마호가니

그런 짓

주다원

보라의 사랑

장해서

불꽃 뜨겁게 피…

단설(旦雪)

야혼(野婚), 잔…

신윤희(에…

열애

조앤

너란 놈 증후군

문희

그 남자의 여비…

문희

다시 찾은 신부

나인

구인광고 1/2
장소영(러브송)
피우리 / 12.05.16
검은 멍울
박미연
피우리 / 10.09.06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한 번 그리고 영원히 독자추천
  • 서세영 지음 | 신영미디어 펴냄 | 로맨스
  • 용량 : 373 KB | 2009년 08월 11일 출간
  • 7.3점 / 25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보너스 35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그와 그녀의 은밀한 관계

항상 완벽을 바라는 젊은 사장의 비위를 건들지 않기 위해 단 한순간도 긴장감을 늦출 수 없는 비서, 아영. 그리고 언제나 한치의 흐트러짐도 없이 일을 하는 냉철한 완벽주의자인 젊은 사장 준혁.
두 사람 사이에 존재하는 팽팽한 공간. 어쩌면 숨이 막힐지도 모르는 관계. 하지만 냉혈한인 그를 사로잡은 단 하나의 여자가 자신이라는 것을 알았을 때 아영은 자신의 몸을 감도는 묘한 떨림을 느끼는데…….

▶ 잠깐 맛보기

「왜 말하지 않았어?」

「곧 괜찮아질 거예요. 그리고 요즘은 많이 괜찮아졌고요. 앞으로 더 잘 할 수 있을 거예요. 기자들 만나는 것도 점점 쉬워질 테고」

「지금 무슨 말을 하는 거야? 앞으로 더 잘 할 수 있다는 말 듣고 싶은 거 아니야. 나는 당신이 그렇게 힘들었다는 걸 지금에서야 알았다는 게 화나고 싫어…」

「미안해요. 그냥 준혁 씨 신경 쓸 거 많은데 나까지 걱정스럽게 만들고 싶지 않았어요」

「당신 정말 모르는 거야? 최아영, 너 정말 모르는 거냐고? …나한테 제일 중요한 게 당신이라는 거? 회사도 가문도 다 당신 다음이라는 거?」

「준혁 씨…」

「나는 당신이 아픈 거 싫어. 그리고 나 모르게 아픈 거는 더 싫고. 이 느낌이 너무 끔찍해서 가슴이 다 터져 버릴 것 같아. 나 모르게 마음조리고, 아파했던 최아영 생각하면 미칠 것 같다고. 왜 나한테 숨기는 건데? 왜 당신 감정 나한테 숨기면서 아파하는 건데?」

「준혁 씨 미안해요. 나는 몰랐어요. 내가 아픈 거 알면 당신이 나 싫어할까 봐… 그렇지 않아도 당신한테 한참 부족한데. 사람들이 그래서 우리 뒤에서 다 수군거리는데. 나 때문에 당신이 피해 보는 건 싫어요」
준혁은 아영의 말에 아무 대답도 할 수 없어 아영을 다시 품 안에 끌어안았다.

「사랑해. 너란 여자 정말 사랑해」
아영은 준혁의 말에 눈물이 뺨을 흐르는 걸 느꼈다. 자신의 남자가 자신을 사랑한다고 말하는 순간 가슴을 누르고 있는 돌덩이가 없어지는 걸 느꼈다.
리뷰 (25)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