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드세요 (외전)

러브니

우리의 숨 (외전…

김랑

리버스 스윕(Rev…

이지후

음란해지는 건, …

채랑비

음란아씨

레드베리

나쁜 남편

시크

홍염, 화(花)

심이령

우아한 청혼

차크

선택

빈센트(vin…

수면에 취하다
서야
피우리 / 11.11.11
시비스킷에 관하여
이미강
피우리 / 11.03.18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클린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발칙한 노비와 나 독자추천
  • 유호영 지음 | 신영미디어 펴냄 | 로맨스
  • 15세 이상 관람가 | 용량 : 490 KB | 2016년 04월 11일 출간
  • 9.6점 / 11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4,000원
  • 전자책 판매가
     4,000원   보너스 40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아까부터 왜 자꾸 제 눈을 피하십니까……?

관아에 소속된 관노비 경은 우연히 고을 사또의 어린 여식 희수를 알게 되고, 그녀에게 무예를 가르쳐 주며 인연을 쌓게 된다.
반가의 여식답지 않게 수놓기며 글공부를 싫어하고 오직 무예와 남장하기에만 관심이 많은 왈가닥 희수를 경은 상전으로 모시며 곁을 지킨다.
그러던 어느 날, 경은 희수가 아프다는 소식을 듣게 되고, 며칠간 그녀를 만날 수 없는 상황이 되자 싱숭생숭한 자신의 마음을 느끼고 당황하는데…….

▶ 잠깐 맛보기

“너무 흔들지 마세요.”

희수는 눈을 깜박이며 작은 소리로 물었다.

“그네를?”

“아니요, ……저를요.”

그는 희수의 모습과 향기가 종일 자신을 아프도록 흔들었다고는 차마 말하지 못했다. 짜릿해진 희수가 그의 눈을 보고 물었다.

“내가 단장한 것을 알았느냐?”

경이 가만히 고개를 끄덕였다.

“곱다고 느꼈느냐?”

경은 또 끄덕였다.

“한데 왜 말을 해 주지 않았느냐…….”

경은 작게 중얼거리듯 말했다.

“향이…….”

“향?”

경은 끄덕이며 한 손으로 희수를 안다시피 조심스럽게 그녀의 정수리에 턱을 대었다.

“이 향 때문에 괴롭습니다, 너무…….”
리뷰 (11)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