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나쁜 비서

이서한

덫, 배덕의 신부

악녀사마

지독하게 거칠어

이정숙(릴…

당신, 진심인가…

이희정

하룻밤, 그다음

윤설탕

산신제

마뇽

악한

시크

젖어 드는 밤

마뇽

하고 싶어 (외전…

애플사이다

[BL]오점 1/2
탄산
이클립스 / 19.09.05
스프링 레이디
쇼콜라
피우리 / 10.09.10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저작권오케이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이신환야(二身幻夜) 독자추천
  • 화연 윤희수 지음 | 신영미디어 펴냄 | 로맨스
  • 용량 : 398 KB | 2015년 12월 22일 출간
  • 8.9점 / 15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4,000원
  • 전자책 판매가
     4,000원   보너스 40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아비가 역적으로 몰려 집안이 풍비박산된 그믐밤,
관군을 피해 금역의 땅 태산에 발을 들인 율아.
죽음의 문턱에서 그녀는 범을 마주했다.
인(人)을 먹는다는, 소문 속의 존재를.

“죽고 싶어 숨어든 것이냐?
아니면, 나의 반려가 되려고 기어들어온 것인가?”

은빛 머리카락, 푸른 안광, 피를 머금은 듯 붉은 입술.
달빛 아래 비친 그의 모습은 흡사 빙화 같았다.
그 치명적 매혹을 지닌 얼굴을 마주한 순간,
그녀는 도망칠 수 없음을 본능적으로 깨달았다.

“저는…… 살아야…… 합니다.”

두려움에 모든 것을 포기하고 싶었지만, 그럴 수가 없었다.
하여 그가 쥐고 있는 제 목숨을 걸고 제안을 했다.

“말씀해 주십시오, 범님이 원하시는 것을.”

그리하여 얻은 기회.
그녀는 보름치의 목숨값으로
그가 내건 세 가지 조건을 들어줘야만 하는데…….


* 이 전자책은 2015년 7월 출간된 〈이신환야(二身幻夜)〉를 eBook으로 제작한 것입니다.
작가 소개

- 화연 윤희수

커피를 물 마시듯 흡수하는 안드로메다에서 추방된 외계인.
로망띠끄, 북큐브에 연재 중.
작가 연합 ‘나무 그늘 아래’에서 기거 중.


▶ 출간작
월야 애 묻히다
내 생애 최고의 스폰서
루의 디저트
불량식품 증후군
삐딱선을 타다
로맨틱 캐슬
메이비
마녀수프
우리 이별
슈팅스타
나의 까칠한 지니
태양보다 눈부시게

이리 와 안겨 외 이북 다수
리뷰 (15)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