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iuri.com
나만을 위한 추천
사랑하고 싶은 …

유송주

그래서, 너를

일락

밀계(密契)

신해수

구렁이 - 외전

우유양

닥터 매리지 외…

송민선

더욱더

쇄락(灑落)

비하인드 베드씬

계바비

비서를 탐하다

티켓

신혼의 기쁨

홍윤정

프로파일러 1/2
김도경
피우리 / 11.10.24
둥지로 날아든 새
적랑(赤狼)
피우리 / 11.04.04

No.1 전자책 피우리

  • 내서재
  • 보관함
북머니 충전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다음-피우리블로그
  • 네이버-피우리블로그
  • 클린사이트
  • 디지털콘텐츠표시우수사이트
>
  • 두 번째 결혼 독자추천
  • 나인 지음 | 신영미디어 펴냄 | 로맨스
  • 15세 이상 관람가 | 용량 : 149 KB | 2015년 04월 16일 출간
  • 8.9점 / 194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2,000원
  • 전자책 판매가
     2,000원   보너스 20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나랑 재혼해서 딱 6개월만 살자.

2년의 고된 시집살이 끝에 이혼을 택한 예원은 유일하게 시댁에서 자신을 챙겨 주던 할머님의 부고를 접하고 충동적으로 장례식장을 찾아간다. 그리고 그곳에서 5년 만에 전남편 도훈을 맞닥뜨리게 된 그녀. 여전히 멋진 그의 모습에 심장이 뛰는 것을 느낀 그녀는 왠지 모를 기대를 하지만, 마음을 숨긴 채 다시 한 번 도훈에게 안녕을 고한다. 그렇게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온 어느 날, 갑작스럽게 찾아온 도훈이 할머니의 유산을 받기 위해 재혼을 하자는 제안을 해 오는데…….

▶ 잠깐 맛보기

“아프겠는걸.”

예원은 마치 자신이 아픈 것처럼 한껏 얼굴을 찡그리고 있는 그의 모습에 괜히 웃음이 나왔다.

“새 신발 신으면 곧잘 이래요. 오늘은 구두가 평소보다 높아서 더 발에 무리가 갔나 봐요.”

“그냥 낮은 거 신어.”

“솔직히 당신이랑 다니면 내 키가 너무 작아 보인단 말이에요.”

“난 키 작은 여자가 좋아. 너무 큰 여잔 매력 없어.”

그의 작은 중얼거림에 예원의 가슴이 두근두근 뛰었다. 이혼할 때는 두 번 다시 보고 싶지 않을 정도로 정말 지긋지긋했는데, 혼란스러웠다.

“키스할 때 불편하다고 투덜거렸던 건 잊었나 봐요.”

그가 싱긋 웃자 그녀의 바보 같은 심장이 더 심하게 두근거렸다. 도훈에게 그런 마음을 들킬세라 좀 전보다 더 퉁명스레 말했다.

“당신은 또 작은 여자 찾아서 사귀어요. 난 재혼하게 되면 당신처럼 큰 남자는 피할 거야.”

“재혼?”

“그래요, 재혼. 설마 내가 쭉 혼자 살 거라고 생각한 건 아니죠?”

뭐가 그리 마뜩지 않은지 찌를 듯 노려보던 그가 강한 어조로 한마디 툭 내뱉었다.

“내가 한 뒤에 해.”
리뷰 (188)
상품 평가